MEMBER LOGIN

MEMBER LOGIN

총 게시물 3,827건, 최근 0 건
   
[일반] 북한 스마트폰 ‘평양2423’으로 셀카 찍었더니…아이폰보다 낫네?
글쓴이 : 시냇물  (121.♡.55.39) 날짜 : 2019-03-13 (수) 19:12 조회 : 332

북한 스마트폰 ‘평양2423’으로 셀카 찍었더니…아이폰보다 낫네?

등록 :2019-03-13 16:43수정 :2019-03-13 17: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스크랩
  • 프린트

크게 작게

북한 최신 지능형 손전화기 ‘평양 2423’ 직접 써봤다
<iframe width="16" height="9" src="https://www.youtube.com/embed/_83kL7S2FiY" frameborder="0" allowfullscreen="" style="top: 0px; left: 0px; width: 643px; height: 353.641px;"></iframe>
▶영상 바로가기: https://youtu.be/_83kL7S2FiY
‘중국산 부품들을 조립해 만들어 조잡하다’는 평가를 받는 북한산 손전화의 실체는 어떨까요? 지난해 북한에서 출시된 최신형 스마트폰인 ‘평양2423’을 지난 6일 입수해 사용해봤습니다.일단 평양2423의 겉모습은 국내에서 쉽게 구매할 수 있는 보급형 스마트폰과 닮았습니다. 체콤기술합영회사가 만든 이 제품은 이어폰, 충전 케이블, 콘센트, 사용설명서, 화면 보호필름 등과 함께 검은 곽에 담겨 있었습니다. 플라스틱 재질로 된 손전화 커버도 구성품이며 ‘담보기간’ 2년짜리인 보험증권도 딸려옵니다.구글의 안드로이드를 운영체계로 사용합니다. 사진기, 동영상, 녹음기, 나침판, 달력, 기록장 등 20개의 유틸리티 외 23개의 앱이 기본으로 깔려 있습니다. ‘백두산 총서’와 ‘광명도서’ 등 체제선전용 앱도 있지만 조선말·다국어·중어·한자사전, 영어나 중국어 학습 앱, 문서와 엑셀, 피피티(ppt)를 만들 수 있는 ‘사무처리’ 앱도 있습니다. 오락 앱도 있네요. 영어 배우기 앱을 구동하면 “외국어를 잘 알아야” 한다는 김일성 주석의 ‘말씀’과 함께 “Be동사”에 대한 학습 목록이 나옵니다. ‘분노한 새’라는 오락은 앵그리버드와 비슷해 보였다.
이밖에 ‘장갑기능’으로 설정하면 장갑을 낀 채 터치스크린 조작이 가능하다는 점도 눈에 띕니다. 1300만 화소의 고성능 카메라는 자체에 ‘얼굴 보정기능’이 있어서 사진을 찍을 때 ‘부드럽게, 하얗게, 날씬하게, 눈 크게, 배경 빛’ 등 옵션을 선택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지난해 ‘인물 사진 모드’를 도입해 호평을 받은 업체의 최신형 스마트폰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었습니다.자세한 내용은 영상에서 확인하세요.
<iframe width="16" height="9" src="https://www.youtube.com/embed/_83kL7S2FiY" frameborder="0" allowfullscreen="" style="top: 0px; left: 0px; width: 643px; height: 353.641px;"></iframe>
▶영상 바로가기: https://youtu.be/_83kL7S2FiY취재 김지은 노지원 기자 mirae@hani.co.kr출연 노지원 기자 zone@hani.co.kr연출 위준영 피디 marco0428@hani.co.kr

   

총 게시물 3,82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827 [시사]  “왜 우리가 미국의 허락을 받아야 합니까” 시냇물 02-11 414 0
3826 [일반]  아픈 만큼이 나다 시냇물 02-11 419 0
3825 [좋은 글]  인간은 사실 서른 살이 넘으면 살아 있다고 할 수 없다 <연재… 시냇물 01-31 39 0
3824 [일반]  강유정의 영화로 세상읽기]아카데미 열병 강유정 강남대 교수·… 시냇물 01-23 548 0
3823 [일반]  “조국” “공수처” 불붙기 전에…“어, 삼촌 새 차 사셨네요” 시냇물 01-23 555 0
3822 [일반]  문제는 늘 내 안의 한 생각이다! 시냇물 01-23 542 0
3821 [일반]  양승훈의 공론공작소]워라밸 시대와 ‘하이퍼 텐션’ 양승훈 경… 시냇물 01-19 900 0
3820 [일반]  영화관은 사라지는가? <연재> 전영우의 미디어와 사회 (12… 시냇물 01-19 909 0
3819 [일반]  짚으로 두른 굴뚝, 왜 이 모양인가 하니 시냇물 01-19 921 0
3818 [일반]  행복은 자족(自足) 속에 있다 시냇물 01-15 912 0
3817 [시사]  수치스런 알몸 검신, 더욱 황당한 일이 이어졌다 시냇물 01-15 842 0
3816 [책]  하승수 지음 《배를 돌려라, 대한민국 대전환》(한티재, 2019년) 시냇물 01-07 136 0
3815 [일반]  청소년의 성은 왜 억압되는가 시냇물 01-07 99 0
3814 [시사]  조국 공소장이 가리키는 검찰·언론의 무리수 시냇물 01-07 98 0
3813 [좋은 글]  김택근의 묵언]석유동물 시대의 종말 시냇물 01-04 89 0
3812 [일반]  [세상읽기]일상의 킬링필드 강수돌 고려대 융합경영학부 교수 시냇물 01-04 87 0
3811 [언론비판]  이것만 보면 2020년 미디어 전망·쟁점 한 눈에 시냇물 01-01 78 0
3810 [일반]  2020년 1월1일자 한겨레만 4년째 삼성광고 없다 시냇물 01-01 75 0
3809 [시사]  노무현의 "미련한 짓"은 되풀이 되지 않았다 시냇물 01-01 74 0
3808 [일반]  우리는 모두 한데 모여 북적대며 살고 있지만 너무나 고독해서 … 시냇물 01-01 63 0
3807 [시사]  나치 기독교를 따르는 멍청한 감리교 장로들에게.... 시냇물 12-09 219 0
3806 [시사]  '제국' 미국의 집값 폭등과 노숙자 대란 시냇물 12-06 161 0
3805 [좋은 글]  교육이란 학교에서 배운 것을 다 잊어버린 후에도 남는 어떤 것… 시냇물 12-06 135 0
3804 [시사]  오창익의 인권수첩]나라를 어지럽히는 검찰 시냇물 12-06 133 0
3803 [시사]  김용균이, 나를 쳐다보고 있다 [기고] 명진 스님(평화의길 이사… 시냇물 12-06 124 0
3802 [시사]  미국, 도대체 왜 이러나? 강명구 뉴욕시립대 바룩칼리지 정치경… 시냇물 11-29 127 0
3801 [일반]  다시 보는 스카이캐슬 <연재> 전영우의 미디어와 사회 (5) 시냇물 11-29 114 0
3800 [시사]  [정동칼럼]감찰 유감 임은정 울산지방검찰청 검찰부장 시냇물 11-24 146 0
3799 [시사]  실망은 누구의 몫일까? <칼럼> 정영철 서강대 공공정책대… 시냇물 11-24 122 0
3798 [책]  교육기관이 아닌 ‘기업’이 된 한국 대학 시냇물 11-24 163 0
3797 [시사]  사망 노동자 1200명 이름으로 채운 경향 1면 시냇물 11-21 102 0
3796 [시사]  불출마 이용득 "문 대통령 시정연설 듣는데 부글부글 끓었다" 시냇물 11-21 102 0
3795 [일반]  어디를 가든지 그곳에서 주인이 되면 서 있는 그곳이 진리가 되… 시냇물 11-13 134 0
3794 [시사]  윤석열 총장, 정녕 이것보다 조국 먼지떨이가 더 중한가요 시냇물 11-13 106 0
3793 [시사]  김정은 위원장 왜 뿔났나? 시냇물 11-10 124 0
3792 [시사]  주한미군 방위비 증액? 내쫒는 게 정답이다 시냇물 11-10 95 0
3791 [일반]  블록체인 혁명과 서초동 태극기 물결 <기고> 김상일 전 한… 시냇물 11-10 109 0
3790 [책]  "저는 '인간'이 아니라 '인적 자본'입니다" 시냇물 10-18 160 0
3789 [인물]  고문과 옥살이, 재심과 무죄... 19세 소년의 5.18 이후 삶 시냇물 10-17 156 0
3788 [일반]  내몽골 초원으로 떠났다...은하수가 쏟아졌다 [프레시안 공정여… 시냇물 09-20 626 0
3787 [일반]  마침내 나는 개가 되었구나... 언론인인 게 부끄러웠다 시냇물 09-18 455 0
3786 [시사]  경제직필]경기 위기, 일본이 반면교사 홍성국 혜안 리서치 대표 시냇물 09-12 351 0
3785 [일반]  오랫동안 꿈을 그리는 사람은 마침내 그 꿈을 닮아간다 <연재… 시냇물 09-12 332 0
3784 [시사]  쌍차 전원 복직 그 후 1년... "우릴 벼랑으로 내모는 21억" 시냇물 09-12 291 0
3783 [일반]  그렇소, 우린 사회주의자요. 아직? 아니 지금이야말로! [장석준 … 시냇물 09-10 323 0
3782 [일반]  "조선·동아 친일·반민족행위 100년 역사 세상에 알릴 터" 시냇물 09-10 329 0
3781 [일반]  시선]정치검사냐, 민주공화국 검사냐 시냇물 09-08 328 0
3780 [시사]  세상읽기]누가 조국에게 돌을 던지나? 강수돌 고려대학교 융합경… 시냇물 09-08 332 0
3779 [시사]  "나경원 자녀 의혹 특검해야" 국민청원 20만명 넘어 시냇물 09-08 314 0
3778 [언론비판]  조선일보·TV조선, 가장 불신하는 매체 1·3위 시냇물 09-08 327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