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BER LOGIN

MEMBER LOGIN

총 게시물 3,767건, 최근 0 건
   
[일반] 집단 암 발병’ 익산 장점마을 인근서 발암물질 검출
글쓴이 : 시냇물  (121.♡.55.39) 날짜 : 2019-02-28 (목) 15:23 조회 : 381

집단 암 발병’ 익산 장점마을 인근서 발암물질 검출

글·사진 박용근 기자 yk21@kyunghyang.com

전북 익산시 함라면 장점마을 최재철 주민대책위원장이 지난해 11월 17일 주민들의 암 발병 원인지로 의심받고 있는 비료공장에서 즉각적인 전수조사를 요구하고 있다.

주민 80명 가운데 30명이 암으로 사망하거나 투병 중인 전북 익산시 함라면 장점마을 인근의 비료공장과 마을 주변에서 발암물질이 검출됐다. 

익산시는 장점마을 암 발병원인을 밝혀내기 위해 환경부가 진행 중인 환경역학조사에서 특정 발암물질이 검출돼 ㄱ비료공장을 경찰에 고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익산시에 따르면 환경부 역학조사팀은 담뱃잎을 건조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TSNAs(담배특이나이트로사민)가 ㄱ비료공장의 유기질비료 생산시설과 장점마을 주변 등 두 군데서 검출된 것을 확인했다. 공장 내부가 아닌 마을 인근에서도 TSNAs가 검출된 것은 공장 굴뚝에서 배출된 분진이 날아가 쌓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TSNAs는 국제암연구소(IARC)에서 발암성 물질로 분류하고 있다. 이 물질 안에는 포름알데히드와 같은 1급 발암물질도 포함돼 있다. 이 물질은 ㄱ비료공장이 비료 제조과정에서 사용한 것으로 추정되는 연초박(담배를 만드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찌꺼기)에서 검출됐다. 환경부의 역학조사 중간보고서를 보면 ㄱ비료공장은 연초박을 KT&G 신탄진 공장에서 지난 2009년부터 2015년까지 2242t, 광주공장에서 177t을 반입했다. 

익산시는 ㄱ비료공장이 퇴비로만 활용해야 할 연초박을 들여와 비료원료로 등록하지 않은 채 다른 여러 물질을 혼합해 유기질비료를 생산하는 데 쓴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iframe src="http://www.khan.co.kr/ad/adInfoInc/khan/KH_View_MCD.html?igs=n" width="250" height="250" frameborder="0" scrolling="no" marginwidth="0" marginheight="0" vspace="0" hspace="0" style="background: none 0px 0px repeat scroll transparent; border-width: 0px; border-style: none; margin: 0px; outline: none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baseline;"></iframe>

장점마을 최재철 주민대책위원장은 “암환자가 급속히 늘어나기 시작하면서부터 비료공장에 대한 전수조사를 줄기차게 요구했지만 묵살당했다”면서 “때늦은 감이 있지만 이제라도 수사가 이뤄져 다행이며 연초박을 공급한 KT&G에도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총 게시물 3,76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767 [일반]  인간은 자유롭게 태어났으나 어디서나 쇠사슬에 묶여 있다 <… 시냇물 08-21 34 0
3766 [정보]  KAL858, 교민 상대 대북규탄 유도 시냇물 08-21 10 0
3765 [시사]  서울 한복판에서 굶어죽은 탈북 엄마와 아들 <기고> 이흥… 시냇물 08-21 11 0
3764 [일반]  맹호도 <연재> 심규섭의 아름다운 우리그림 (192) 시냇물 08-21 13 0
3763 [시사]  전태일 분신 뒤 구로공단 갔던 서울대생 이영훈 시냇물 08-13 25 0
3762 [일반]  남성들에게 묻는다, 무엇이 섹스인가? 신필규(mongsill) 시냇물 08-13 20 0
3761 [시사]  머리 기르러 서울대 갔던 조국, '두꺼비'에서 장관 후… 시냇물 08-13 20 0
3760 [일반]  전우용의 우리시대]식민잔재 ‘청산의 시대’ 전우용 | 역사학자 시냇물 08-13 16 0
3759 [시사]  ]피해자의 품격, 국가의 품격 시냇물 08-13 16 0
3758 [시사]  “북한의 소는 누가 키우나?” <칼럼> 김동엽 경남대 극동… 시냇물 08-08 75 0
3757 [일반]  우리의 백두산, 중국의 창바이산 시냇물 07-27 44 0
3756 [책]  책과 삶]‘가슴’ 편한 사회를 권하다 시냇물 07-27 40 0
3755 [시사]  기고 뼛속까지 친일 한국당, 총선에서 쓸어버리자! 시냇물 07-27 146 0
3754 [시사]  성명서: 삼성과 문재인 정부는 김용희씨를 저렇게 죽게 내버려 … 시냇물 07-27 34 0
3753 [일반]  ‘정수일의 여행기’를 고대하며 <노회찬 유고> 정수일 선… 시냇물 07-23 35 0
3752 [책]  김종철의 생태사상론 "생태문명 전환의 열쇠는 정치" 시냇물 07-18 111 0
3751 [일반]  사냥꾼도 세상을 두려워하는 순간 토끼에게조차 업신여김을 당할… 시냇물 07-18 106 0
3750 [좋은 글]  사유와 성찰]새만금을 세계평화의 ‘비무장지대’로 시냇물 07-07 50 0
3749 [일반]  “불편해도 괜찮아요” 오수경 자유기고가 시냇물 07-05 45 0
3748 [정보]  ]우리가 모르는 북극과 남극 장영복 신발끈여행사 대표 시냇물 07-05 10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