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BER LOGIN

MEMBER LOGIN

총 게시물 3,865건, 최근 0 건
   
[정보] 공인인증서 10일부터 폐지된다…앞으로 민간 전자서명 시대
글쓴이 : 최고관리자  (112.♡.30.148) 날짜 : 2020-12-01 (화) 22:01 조회 : 49
기존 공인인증서도 유효기간까지 이용 가능
출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출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오는 10일부터 공인인증서가 폐지된다. 대신 액티브엑스(ActiveX) 등의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되는 다양한 방식의 민간 전자서명이 활용된다. 전자서명 발급을 위한 신원확인도 비대면 방식으로 가능해지며, 10자리 이상의 복잡한 비밀번호 대신 생체정보나 간편 비밀번호(PIN) 등으로 가입자 인증을 할 수 있게 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전자서명 민간 사업자를 평가하는 기관의 선정 절차와 전자서명 가입자의 신원확인 방법 등을 규정한 전자서명법 시행령 개정안이 1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날 의결된 전자서명법 시행령 개정안은 지난 6월 공인전자서명 제도를 폐지하는 ‘전자서명법’ 전부개정안이 공포된 것에 따른 후속 조처다. 앞으로는 민간 전자서명인증 사업자가 인정기관으로부터 증명서를 발급받아 전자서명인증을 할 수 있게 된다.

1999년부터 발급된 공인인증서 제도는 오는 10일부터 폐지되지만 기존 공인인증서를 이용하던 이들은 유효기간까지 계속 사용할 수 있다. 전자서명을 다시 받을 경우 기존에는 은행 등 공인인증 기관에 직접 방문해 주민등록증 등을 제시해야 했지만, 앞으로는 휴대폰이나 계좌 인증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도 신원확인을 받을 수 있다. 전자서명을 이용할 때도 액티브엑스 등의 실행파일을 설치할 필요가 없고, 가입자 인증도 10자리 이상의 비밀번호 대신 지문, 안면, 홍채 등의 생체정보나 간편 비밀번호(PIN)로 가능하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이번 개정 전자서명법 시행으로 국민들께서 이용하기 편리한 다양한 민간 전자서명이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송채경화 기자 khsong@hani.co.kr

원문보기:


   

총 게시물 3,86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765 [시사]  서울 한복판에서 굶어죽은 탈북 엄마와 아들 <기고> 이흥… 시냇물 08-21 730 0
3764 [일반]  맹호도 <연재> 심규섭의 아름다운 우리그림 (192) 시냇물 08-21 767 0
3763 [시사]  전태일 분신 뒤 구로공단 갔던 서울대생 이영훈 시냇물 08-13 459 0
3762 [일반]  남성들에게 묻는다, 무엇이 섹스인가? 신필규(mongsill) 시냇물 08-13 403 0
3761 [시사]  머리 기르러 서울대 갔던 조국, '두꺼비'에서 장관 후… 시냇물 08-13 374 0
3760 [일반]  전우용의 우리시대]식민잔재 ‘청산의 시대’ 전우용 | 역사학자 시냇물 08-13 368 0
3759 [시사]  ]피해자의 품격, 국가의 품격 시냇물 08-13 344 0
3758 [시사]  “북한의 소는 누가 키우나?” <칼럼> 김동엽 경남대 극동… 시냇물 08-08 561 0
3757 [일반]  우리의 백두산, 중국의 창바이산 시냇물 07-27 496 0
3756 [책]  책과 삶]‘가슴’ 편한 사회를 권하다 시냇물 07-27 440 0
3755 [시사]  기고 뼛속까지 친일 한국당, 총선에서 쓸어버리자! 시냇물 07-27 561 0
3754 [시사]  성명서: 삼성과 문재인 정부는 김용희씨를 저렇게 죽게 내버려 … 시냇물 07-27 431 0
3753 [일반]  ‘정수일의 여행기’를 고대하며 <노회찬 유고> 정수일 선… 시냇물 07-23 485 0
3752 [책]  김종철의 생태사상론 "생태문명 전환의 열쇠는 정치" 시냇물 07-18 584 0
3751 [일반]  사냥꾼도 세상을 두려워하는 순간 토끼에게조차 업신여김을 당할… 시냇물 07-18 530 0
3750 [좋은 글]  사유와 성찰]새만금을 세계평화의 ‘비무장지대’로 시냇물 07-07 531 0
3749 [일반]  “불편해도 괜찮아요” 오수경 자유기고가 시냇물 07-05 494 0
3748 [정보]  ]우리가 모르는 북극과 남극 장영복 신발끈여행사 대표 시냇물 07-05 524 0
3747 [일반]  10년 전과 달라진 북한 관광 시냇물 06-29 724 0
3746 [시사]  "박근혜 댓글조작 묻으려 간첩 조작... 가장 끔찍했던 건" 시냇물 06-28 642 0
3745 [책]  아름다운 세밀화에 담은 우리 땅의 동·식물, 겨레의 삶 <화… 시냇물 06-27 651 0
3744 [시사]  세상읽기]‘무서운 중2’ 뺨치는 한국당 시냇물 06-27 590 0
3743 [일반]  "미쳤구나" 소리 들은 웨딩 촬영, 최고였습니다 시냇물 06-27 633 0
3742 [일반]  책을 내면서 녹색평론 통권 제166호 김종철 시냇물 06-26 653 0
3741 [언론비판]  조선일보의 '막가파'식 북한 보도 [기고] 언론자유와 … 시냇물 06-26 641 0
3740 [시사]  미국과 이란, 그리고 베네수엘라의 경우 시냇물 06-26 639 0
3739 [일반]  사람은 누구나 개성화에 대한 삶의 과제가 있다 시냇물 06-26 622 0
3738 [인물]  판사도 감탄한 명연설, 재판정을 뒤집어 놓은 사진작가 시냇물 06-22 1267 0
3737 [인물]  “천주교 신자이기 앞서 사람다운 ‘인문학’ 품성 키워야죠” 시냇물 06-19 1372 0
3736 [정보]  기자칼럼]납작한 숫자, 납작한 말 시냇물 06-19 1358 0
3735 [일반]  문화와 삶]K팝의 가치 훼손한 YG 시냇물 06-19 1282 0
3734 [일반]  천국은 밭에 감추인 보화다 시냇물 06-19 1307 0
3733 [일반]  있는 집 애들만 서울대... 악마는 '한국 엘리트'를 사… 시냇물 06-19 1300 0
3732 [책]  지정학을 거부한 북유럽 강소국을 아시나요? 시냇물 06-14 615 0
3731 [시사]  주권자의 명령 시냇물 06-14 425 0
3730 [일반]  세상읽기]택시 드라이버 시냇물 06-14 600 0
3729 [일반]  1994년에도 '막말 성직자 전광훈'이 있었다 시냇물 06-14 594 0
3728 [일반]  아직 삶도 모르는데 어찌 죽음을 알겠는가 시냇물 06-14 561 0
3727 [일반]  베르베르가 말하는 사후세계 "왜 태어나고 죽으면 어떨지 질문하… 시냇물 06-05 760 0
3726 [시사]  "김정일이 변장하고 도쿄에", 그 황당한 오보는 왜 나왔나 시냇물 06-05 727 0
3725 [일반]  세상 읽기] 박종철 고문실보다 더 끔찍한 곳 / 김누리 시냇물 06-03 930 0
3724 [일반]  감옥은 실제 사회가 감옥과 같다는 사실을 은폐하기 위해 존재한… 시냇물 06-03 621 0
3723 [일반]  손아람 작가의 다리를 걷다 떠오르는 생각](1)“천만 도시 관통… 시냇물 06-03 648 0
3722 [일반]  하늘의 이치에 순종하는 자는 흥하고 하늘의 이치를 거스르는 자… 시냇물 05-23 971 0
3721 [일반]  대화는 언어 게임을 공유하지 않는 사람 사이에 존재한다 시냇물 05-10 1234 0
3720 [일반]  범, 우리가 동화 속으로 내쫓은 신령 시냇물 05-09 1251 0
3719 [시사]  백남기, 김용균 그리고 문익환 시냇물 05-09 1017 0
3718 [시사]  '한국당 해산 청원' 120만 신기록 돌파... 그 끝은어… 시냇물 05-01 834 0
3717 [일반]  사회 전태일기념관 외벽에 새겨진 글, 읽지 않을 수 없다 전태일… 시냇물 05-01 953 0
3716 [일반]   시냇물 05-01 682 0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